본문 바로가기

시정포커스


경주시, 도시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한 공론의 장 마련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11-24
< 자문단 및 시민 등 230여명 참석해 ‘경주10大 뉴브랜드 워크숍’ 개최 >

22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주10大 뉴 브랜드 워크숍 종료 후 참가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시가 기존 역사자원을 바탕으로 한 이미지에서 벗어나 차별화된 도시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해 공론의 장을 마련했다.

시는 지난 22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자문단과 시민 등 230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주10大 뉴 브랜드 워크숍’을 개최했다.

경주10대 뉴 브랜드 콘텐츠 사업은 도시마케팅 전략수립과 경주비전 2040 장기종합발전계획과 연계해 경주 미래 100년을 준비하는 프로젝트이다.

이날 워크숍은 뉴 브랜드를 활용한 홀로그램 홍보영상 상영을 시작으로 기조강연과 초청특강, 콘텐츠 역량진단과 체크리스트 토론, 테마별 자문위원 사례발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기조강연에서 김익태 한림대학교 교수는 ‘도시 마케팅이란 무엇인가?’라는 주제로 브랜드의 정체성 수립 및 육성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브랜드력 강화를 위한 구체적인 사례를 발표했다.

이어 초청강연자로 나선 이형주 VM컨설팅 대표는 “도시란 인간이 어떻게 살았고, 살며, 살 것인지 경험을 제공하는 장소이다” 며 “모든 공간은 고객의 여가시간을 두고 경쟁함에 따라 도시의 경쟁 환경 필요성”을 언급했다.

한편 시는 뉴 브랜드 테마를 역사적 전통과 빛나는 미래를 상징하는 천년도시, 황금도시, 정원도시의 3개 주제로 정해 추진하고 있다.

김호진 부시장은 “더 큰 경주, 더 나은 미래 경주의 100년 대계 준비를 위해 도시의 핵심가치를 담고 있는 새로운 브랜드 콘텐츠 발굴은 필수다” 며 “오늘 자문위원과 시민 여러분께서 제시해 주신 경주 10대 뉴 브랜드에 대한 다양한 고견들이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 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건천읍서 ‘찾아가는 시민원탁회의’ 개최...서경주 발전방안에 대해 함께 고민
다음글
한국 원전 블루오션, SMR국가산단 반드시 경주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