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주) 임직원 , 경주시에 수해 이재민 의연금 전달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9-30
< 이재민지원 성금 5330만 원 기탁으로 따뜻한 마음 전달해 >

한국수력원자력㈜의 임직원들이 30일 경주시청 대외협력실에서 태풍 ‘힌남노’ 수해 이재민 의연금 5330만 원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의 대표기업 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 노조위원장 최영두) 임직원들이 30일 경주시청을 방문해 태풍 ‘힌남노’ 피해복구 성금 5330만 원을 전달했다.

지난 20일, 한국수력원자력㈜ 본사에서 성금 1억 원을 기탁한 것에 이어 다시 한 번 노사합동으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금한 뒤 기부금을 전달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최영두 노조위원장은 “태풍 힌남노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주시민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어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피해를 입은 시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항구적 피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소중한 뜻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전달한 성금은 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태풍피해 복구비 및 이재민 의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파일
이전글
남석회, 경주시에 수해 이재민 의연금 전달
다음글
경주시, 일본 우스키지원학교 학생과 그림으로 소통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