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일본 우스키지원학교 학생과 그림으로 소통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9-30
< 2022 동아시아문화도시 사업의 일환, 온라인 이용한 교류 수업 >

29일 경희학교 고등부 학생들이 일본 오이타현 우스키지원학교 학생들과  ZOOM을 이용한 온라인 교류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경주시는 지난 9월 29일 경희학교 고등부 학생 10명과 일본 오이타현 우스키지원학교(臼杵支援学校) 3학년 학생 간 ZOOM을 이용한 온라인 교류 수업을 가졌다.

이날 수업은 2022동아시아문화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5월 31일 치뤄진 1차 교류에 이은 2차 교류로 상호 도시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뜻깊은 자리가 마련됐다.

수업은 경희학교와 우스키지원학교를 온라인으로 화상 연결해 3개월간 상호 각 도시 사진을 바탕으로 학생들이 직접 그린 그림을 소개하고 소감을 교환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경희학교 학생들은 다채로운 색감을 이용해 우스키시의 문화유적을 그림으로 표현했으며, 우스키지원학교 학생들도 경주시의 문화재와 관광지를 그들만의 감성으로 그린 그림을 소개했다.

이번 교류에서 소개된 학생들의 그림은 일본 오이타현 우스키시와, 경주시에서 각각 전시될 예정이다.
파일
이전글
한국수력원자력(주) 임직원 , 경주시에 수해 이재민 의연금 전달
다음글
경주 동궁원, 인스타툰 활용한 홍보마케팅 강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